e 편한 세상 cf 1층

가끔 정신차릴때/훔쳐온거 | 2009.10.31 03:56 | Posted by 골치덩이



와~ 광고때매 처음으로 감탄했다.

'답은 있습니다 진심만 있다면'이라는 카피 때문이었다.

마치 프리젠테이션 하는 듯한 이 '광고'에

사람들은 좋은 방법이라고 수긍하게 하면서
e-편한세상이라는 브랜드의 이미지와 슬로건(진심이 짓는다.),
제품을(아파트를) 한번에 어필하는 cf였던거같다.

'가끔 정신차릴때 > 훔쳐온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e 편한 세상 cf 1층  (0) 2009.10.31
호텔  (0) 2009.09.24

My life is brilliant

내 인생은 눈부셔

My love is pure

내 사랑은 순수해

I saw an angel

나 천사를 보고있어

Of that I`m sure

그렇다고 확신해



She smiled at me on the subway

그녀가 지하철에서 날보고 미소 지었어

She was with another man

그녀는 다른 남자와 함께였지만

But I won`t lose no sleep on that

나는 그것 때문에 잠을 못잘 정도로 걱정하진 않을꺼야

Cause I`ve got a plan

왜냐면 난 계획이 있기 때문이지



You`re beautiful You`re beautiful

넌 정말 예뻐, 넌 정말 예뻐,

You`re beautiful, it`s true

넌 정말 아름다워, 이건 정말이야

I saw your face in a crowded place

이 혼잡한 곳에서도 난 너의 얼굴을 본거야

And I don`t know what to do

그런데 난 어떻게 해야할지를 모르겠어

Cause I`ll never be with you

어차피 우린 함께할수 없기 때문이지



Yeah, she caught my eye

그래, 그녀는 내 눈을 사로 잡았어

As we walked on by

우리가 스쳐지나가는 동안

She could see from my face that I was Fucking hIgh

그녀도 내가 얼마나 들떠있는지 내 얼굴을 보아 알수 있었을꺼야.

And I don`t think that I`ll see her again

우리가 다시 볼수 있다고는 생각하지 않아

But we shared a moment that will last till the end

그러나 우리는 평생 잊혀지지 않을 순간을 함께 나눈거야



You`re beautiful You`re beautiful

넌 정말 예뻐, 넌 정말 예뻐

You`re beautiful, it`s true

넌 정말 아름다워, 이건 정말이야

I saw your face in a crowded place

이 혼잡한 곳에서도 난 너의 얼굴을 본거야

And I don`t know what to do

그런데 난 어떻게 해야할지를 모르겠어

Cause I`ll never be with you

어차피 우린 함께 할수 없기 때문이지



You`re beautiful You`re beautiful

넌 정말 예뻐, 넌 정말 예뻐

You`re beautiful, it`s true

넌 정말 아름다워, 이건 정말이야

There must be an angel with a smile on her face

틀림없이 여기에 미소 짓고 있는 천사가 있을거야

When she thought of that I should be with you

내가 너와 함께 해야만 한다고 생각하고 있는

But it`s time to face the truth

그러나 이제 현실과 맞닥뜨릴 때이지

I will never be with you

나는 너와 절대 함께 할수 없지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약간 따분하지만 좋아하는 노래

'따분한 공상 > 나도 알지 못할 생각들..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You`re Beautiful - James Blunt  (0) 2009.10.23
-  (0) 2009.10.19
클레르는...  (0) 2009.10.08
숨결  (0) 2009.08.30
웃으며 떠날 수는 있겠지. 하지만 미소를 띄고 돌아올 수는 없을 거야.  (0) 2009.08.10

-

따분한 공상/나도 알지 못할 생각들.. | 2009.10.19 13:15 | Posted by 골치덩이

열심히 하지 않으면서

너무 잘할려고만 하지는 말자

일을 그르친다.

'따분한 공상 > 나도 알지 못할 생각들..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You`re Beautiful - James Blunt  (0) 2009.10.23
-  (0) 2009.10.19
클레르는...  (0) 2009.10.08
숨결  (0) 2009.08.30
웃으며 떠날 수는 있겠지. 하지만 미소를 띄고 돌아올 수는 없을 거야.  (0) 2009.08.10